Home > Theatre Curtain-call News

극단 금강 [공원벤치가 견뎌야 하는 상실의 무게]
 
   https://booking.naver.com/booking/12/bizes/21880/items/3062087 [90]
   http://ticket.interpark.com/Ticket/Goods/GoodsInfo.asp?GoodsCode=19007… [77]

 벤치의무게_포스터_R7.jpg




극단 금강 [공원벤치가 견뎌야 하는 상실의 무게]

2019 예술지원공모(예술창작지원) 선정작


2019년 6월 11일(화) - 23일(일)

평일 오후 7시 30분, 주말 오후 4시, 월요일 쉼

소극장 커튼콜(대흥동)


문의: T.010-7326-1095

 

------------------------------

 

작가의 글 _ 신성우

 


  슬픔은 나누면 반이 된다는 말은 논리적으로 ‘거짓’에 해당한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슬픔을 다른 사람이 이해하고, 슬픔을 느낀다고 해서,

나의 슬픔 자체가 반으로 줄어들 논리적 이유가 전혀 없기 때문입니다.

오히려 한 사람의 슬픔이 다른 사람에게도 ‘전이’되어,

감염자가 두 배로 늘어나는 것일 뿐이라고도 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본다면 슬퍼하는 사람이 늘어나는 것이

과연 사회 전체로 볼 때 좋은 일이라고 말할 수 있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또한 슬픔은 다른 사람에게로 전이되는 순간, 종종 그 강도도 줄고 초점도 흐려지게 됩니다.

아무리 깊이 이해해준다 해도 당사자가 아닌 사람이 느끼는 슬픔은 당사자의 그것과 같을 수가 없기 때문입니다.

 때로는 이것이 당사자의 냉소를, 더 나아가 분노를 불러오기도 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타인의 슬픔에 공감하는 것은 여전히 필요합니다.

기쁨을 공유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슬픔을 공유하는 것도 나와 다른 사람을 이어주기 때문입니다.

우리 각자는 다른 사람들과 기능적으로 조립되어 있는 것이 아니라, 감정적으로 연결되어 있다고 생각합니다.

아무리 불완전하다고 할지라도 공감은 사람과 사람을 이어주는 역할을 합니다.


  사회적 비극에 대한 공감도 마찬가지입니다.

멀리는 삼풍백화점 사건에서부터 세월호 사건까지

우리는 유가족들이 느낀 상실의 무게를 온전히 가늠할 수 없습니다.

하지만 꾸역꾸역 작은 슬픔의 조각이나마 가슴에 품고,

또 그걸 옆으로, 옆으로 전이시키려하는 것은

그 슬픔의 조각들이 우리 사회를 하나로 이어주는 접착제이기 때문입니다.

그럼으로써 ‘나’나 ‘너’가 아니라 ‘우리’를 주어로 내세우려고 하기 때문입니다.

 

----------------------------

 

연출의 글 _ 임은희

 

슬퍼하는 거와
슬픈 거


우리는 언제든지 슬픈일을 당한다.
부모님이든 친구든
가까운 사랑하는 사람을 잃을 때 슬픔을 주체하지 못해
한 동안 슬픔에 젖어있곤 한다.
나도 역시 그런 일들을 겪었었다.
부모님
친구
나는 슬퍼했던건가?

슬펐던가?

 

구 남녀는 어떻게 슬픔을 겪고 이겨내려 하는가.
사람들은 자신의 슬픔을 어떻게든 견뎌내야 한다.
다들 다른 방법으로 슬픔을 이겨낸다.
슬픔을 견뎌내려하는 두 남녀의 이야기이다.
같은 방식으로 또는 다른 생각으로
그녀는 슬퍼하려 한다.
때로는 슬퍼하지 않으면 자책감이 생긴다.
오랫동안 슬퍼하기 위하여 그는 슬프다.
그냥 슬프다.
어쩌면 곧 안 슬퍼질 수도 있다.

 

이 작품은 철학적이다.
단순히 벤치에서 만난 두 남녀의 이야기가 아니다.
단순한 남녀간의 사랑 이야기도 아니다.
그래서 공원벤치가 견뎌야 한다.
상실의 무게를...

 

 

벤치의무게_web.jpg

 

 

대전일보 http://www.daejonilbo.com/news/newsitem.asp?pk_no=1373281

 

 

JEY_8440.jpg

JEY_8442.jpg

JEY_8443.jpg

JEY_8445.jpg

JEY_8446.jpg

JEY_8449.jpg

JEY_8450.jpg



 
 

신바람 흥취풍 _ 춤마루무용단 제3회 정기공연
공연명
 : 
신바람 흥취풍 _ 춤마루무용단 제3회 정기공연
장 소
 : 
소극장 커튼콜
기 간
 : 
2019년 11월 21일(목)
시 간
 : 
오후 7시 30분
기본가 전석 무료 (초대권 지참)
할인가
문 의
 : 
042-221-0045 (커튼콜)
기 타
 : 
2019 생활문화예술지원사업
[눈 뜨는 봄 (사춘기)] 차세대아티스타(연극_정선호) 지원공연
공연명
 : 
[눈 뜨는 봄 (사춘기)] 차세대아티스타(연극_정선호) 지원공연
장 소
 : 
소극장 커튼콜
기 간
 : 
2019년 11월 11일(화) - 20일(수)
시 간
 : 
평일 오후 7시 30분, 주말 오후 4시
기본가 30,000원
할인가 원도심 연극할인주간 혜택(세부사항 참조)
문 의
 : 
010-8870-8352
기 타
 : 
2019 차세대아티스타 지원공연작
예 매
 : 
010-8870-8352
[안녕, 마이 버터플라이] 극단 빈들
공연명
 : 
[안녕, 마이 버터플라이] 극단 빈들
장 소
 : 
소극장 커튼콜
기 간
 : 
2019년 10월 24일(목) - 11월 9일(토)
시 간
 : 
평일 7시 30분, 토요일 4시 (일요일 공연없음)
기본가 일반 30,000원 | 학생 20,000원
할인가
문 의
 : 
010-2485-0840 / 010-2403-0847
예 매
 : 
010-2485-0840 / 010-2403-0847
[젊은 예술가의 반쪽짜리 초상화] 극단 손수 _ 제10회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
공연명
 : 
[젊은 예술가의 반쪽짜리 초상화] 극단 손수 _ 제10회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
장 소
 : 
소극장 커튼콜
기 간
 : 
2019년 10월 11일(금) - 12일(토)
시 간
 : 
금요일 오후 7시 30분, 토요일 오후 4시
기본가 현장 구매 30,000원
할인가 세부 안내 참조
문 의
 : 
대전연극협회 042-223-0060
기 타
 : 
15세 이상 관람가
예 매
 : 
대전연극협회 042-223-0060
[해방의 서울] 극단 골목길 _ 대전연극 대전공연 제10회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
공연명
 : 
[해방의 서울] 극단 골목길 _ 대전연극 대전공연 제10회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
장 소
 : 
소극장 커튼콜
기 간
 : 
2019년 10월 8일(화) - 9일(수)
시 간
 : 
화요일 오후 7시 30분, 수요일 오후 4시
기본가 현장구매 30,000원
할인가 세부 페이지 참조
문 의
 : 
대전연극협회 042-223-0060
기 타
 : 
13세 이상 관람가
예 매
 : 
대전연극협회 042-223-0060
[무니의 아이는 울지 않아] (미국) 2019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
공연명
 : 
[무니의 아이는 울지 않아] (미국) 2019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
장 소
 : 
소극장 커튼콜
기 간
 : 
2019년 10월 5일(토) - 6일(일)
시 간
 : 
오후 4시
기본가 현장구매 30,000원
할인가
문 의
 : 
대전연극협회 042-223-0060
기 타
 : 
15세 이상 관람가
예 매
 : 
대전연극협회 042-223-0060
[자신의 이름을 지킨 개 이야기] (그리스) 2019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
공연명
 : 
[자신의 이름을 지킨 개 이야기] (그리스) 2019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
장 소
 : 
소극장 커튼콜
기 간
 : 
2019년 9월 30일(월) - 10월 1일(화)
시 간
 : 
오후 7시 30분
기본가 현장구매 30,000원
할인가 예매 할인_문의처 문의
문 의
 : 
대전연극협회 042-223-0060
예 매
 : 
대전연극협회 042-223-0060
[그날이 올텐데] 극단발전소 301(서울) 2019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
공연명
 : 
[그날이 올텐데] 극단발전소 301(서울) 2019 대전국제소극장연극축제
장 소
 : 
소극장 커튼콜
기 간
 : 
2019년 9월 27일(금) - 28일(토)
시 간
 : 
금요일 오후 7시 30분, 토요일 오후 4시
기본가 현장구매 30,000원
할인가 예매 할인_문의처 문의
문 의
 : 
대전연극협회 042-223-0060
예 매
 : 
대전연극협회 042-223-0060
 1  2  3  4  5  6  7  8  9  10    

스페셜스페셜
커튼콜커튼콜